10월 8일 마감시황

[10/8 마감시황]


KOSPI 2391.96P (▲0.21%), KOSDAQ 871.62P (▲0.23%)


> 국내 증시는 강보합 마감. 대선 불확실성 속 트럼프의 부분 재정 협상책 제시가 시장에 일정부분 투영

> 전일 추가 재정부양책 협상 중단 선언을 했던 트럼프는 소규모 부양책 지지쪽으로 선회, 다만 민주당 팰로시 하원의장은 최종 타결에 대해 여전히 회의적인 입장 견지

> 9월 미 연준 FOMC 회의 의사록에 따르면 일부 위원들은 향후 자산매입 프로그램의 경기 부양력을 높이는 방안을 논의하자고 주장. 미 연준은 매월 총 1200억달러 (국채 800억, MBS 400억달러) 규모의 자산매입 속도를 향후 몇 달간 유지하는데 합의 한 바

> 삼성전자(-0.33%)는 3분기 잠정실적 영업이익 12조원 돌파, 2년 만에 최대 실적 기록

> LG전자(-2.91%), 3분기 영업이익 9600억원 기록하며 3분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 기록

> 바이든 트레이딩에 따른 친환경 테마 관련 업종 강세: OCI(+8.63%), 한화 솔루션(+9.53%)

> 금일 상위 시총 혼조, 네이버(-1.31%)는 공정위의 과징금 부과 여파가 지속되며 약세, LG화학은 (+1.76%) 꾸준한 외국인 순매수 유입에 강세


😊강세업종: 화학(+2.28%), 운수창고 (+1.66%), 증권(+1.36%),

> SK케미칼(+10.97%), 아스트라제네카 효과에 따른 자회사 IPO 추진 기대감이 확대되며 화학업종 상승세 견인


😟약세업종: 운수장비(-0.85%), 보험(-0.39%), 통신 (-0.26%)


★수급 동향: 화학과 전기전자 중심으로 외국인 수급 유입

> KOSPI(억원), 외인 (+7,575), 기관 (-6,152), 개인 (-1,655)

> KOSDAQ(억원), 외인 (+29), 기관 (-877), 개인 (+1,115)


외인 순매수/순매도 상위

: ⬆️ 삼성전자, LG화학, 씨젠 vs ⬇️ 현대차, 엔씨소프트, 셀트리온

기관 순매수/순매도 상위

: ⬆️ 롯데케미칼, 한화솔루션, SK케미칼 vs⬇️ 삼성전자, 현대차, 현대모비스

개인 순매수/순매도 상위

: ⬆️ 현대차, 엔씨소프트, 현대모비스 vs ⬇️삼성전자, LG화학, 씨젠

조회 2회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10월 22일 장전시황

#장전시황 10 / 22 [ 해외증시 ] - 뉴욕증시 주요지수는 새로운 상승 모멘텀이 부재한 가운데 추가부양책 기대가 약해지면서 장중 상승분을 반납, 일제히 소폭 하락 - 추가 부양책 협상 교착, 마크 메도스 백악관 비서실장은 이날도 "여러 이견이 계속 있지만, 앞서 언급했듯 실제로 기술적인 언어 일부를 보는 새로운 국면에 접어들었다"고 언급하는 등 협상

10월 21일 마감시황

[10/21 마감시황] KOSPI 2370.86P (▲0.53%), KOSDAQ 830.67P (▲0.73%) > 국내 증시는 상승 마감. 개별 이슈 중심 종목 장세가 이어진 가운데,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수세가 상승세 견인 > 펠로시 민주당 의장, 이번주 중 재정부양정책 타결 시나리오가 여전히 희망적이라고 언급 > 미국 법무부가 검색엔진으로서 독점적 지

10월 21일 장전시황

#장전시황 10 / 21 [ 해외증시 ] - 뉴욕증시 주요지수는 재정 부양책 타결 기대로 상승, 미국채 벤치마크인 10년물 수익률은 나흘 연속 상승, 0.80%대 안착 - 美 부양책 타결 기대, 추가 재정부양책 합의를 낙관한다는 낸시 펠로시 민주당 소속 하원의장 발언과 내년 경기회복을 낙관한다는 찰스 에반스 시카고 연은 총재 발언이 호재로 작용, 다만 오

상호 : 머니머신 | 대표자 : 조진오 | 개인정보책임관리자 : 김온누리 | 사업자등록번호 151-86-01499 

통신판매신고 : 2019-구로구-1314호 | 대표번호 : 070-4820-2844 | Email : moneymachinehelp@gmail.com

주소 : 서울 구로구 디지털로31길 38-21 (구로동,이앤씨벤처드림타워3차) | 고객센터 운영시간 : 평일 9:30~18:00 

Copyrightⓒ 머니머신(주). All Rights Reserved.